상단여백
HOME 사회 메인
김천시, 새해 첫날 자율타종己亥年, 웅장한 종소리와 함께 희망찬 출발
  • 김나현 기자
  • 승인 2018.12.19 17:49
  • 댓글 0
   
 

김천시는 새해 첫날 시민들이 직접 타종하며 한해의 소망을 기원할 수 있도록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시민대종을 개방한다.

김금숙 김천시문화예술회관 관장은 “매년 200여 명의 시민이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새해소망을 기원하고 특별한 추억을 남기기 위해 참여한다, 기해년 새해에도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웅장한 종소리와 함께 힘찬 출발을 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가족, 연인, 지인들과 함께 팀을 이뤄 3회 타종 할 수 있으며 다과도 제공 된다고 하니 타종을 희망하는 시민은 김천시문화예술회관을 방문하거나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김나현 기자  ktn9200@naver.com

<저작권자 © 경북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