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울진
울진군, 꼼꼼한 치매감별 위한 협약식
  • 김선희 기자
  • 승인 2019.01.10 16:41
  • 댓글 0
   
울진군의료원·경북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 관계자 10여 명이 보건소장실에서 간담회 및 협약식을 가졌다

울진군은 10일 울진군의료원·경북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 관계자 10여 명이 보건소장실에서 간담회 및 협약식을 가졌다.

치매검진사업은 치매의 조기발견과 적절한 치료 유도를 통해 치매 문제증상 개선과 치매악화로의 진행을 늦춰 치매환자와 가족의 고통을 감소시키기 위해 검사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무료치매선별검사에서 인지저하로 판정받은 자를 대상으로 혈액 및 뇌 영상촬영 검사 등을 실시하며 검진비용은 1인 최대 16만원을 지원한다.

울진군민은 누구나 가까운 보건소나 보건지소와 보건진료소를 방문하면 치매선별검사를 무료로 받을 수 있고 치매진단 결과에 따라 맞춤형 사례관리나 인지강화교실 등의 지속적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박용덕 보건소장은 “다양한 원인의 치매는 조기발견과 적절한 치료로 중증 상태로의 진행을 막아 노년의 삶의 질을 향상 시킬 수 있다”며 “적극적인 치매검사를 통해 치매를 조기발견 및 관리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선희 기자  ktn9200@naver.com

<저작권자 © 경북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