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영주
영주시, 정신질환자 사회적응력 향상 도와회복지원프로그램 리스타트 운영
  • 김덕규 기자
  • 승인 2019.05.17 15:50
  • 댓글 0

영주시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이달부터 매주 금요일 관내 의료기관 재원환자 10명을 대상으로 정신질환자 회복지원을 위한 리스타트 프로그램을 10주간 운영한다.

리스타트[Re:Start] 프로그램은 정신병원에 입원중인 조현병 환자를 대상으로 정신건강 회복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내용은 회복에 대한 이해, 회복의 목표 설정하기, 퇴원계획과 정신건강서비스 등 총 10회기에 걸쳐 진행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진행자가 임상적 회복이 아닌 전인적 회복의 관점에서 대상자의 의견을 들어보고 지지하며 진행된다. 대상자 개인이 삶에 대한 의미 있는 목표를 설정하고, 스트레스 및 증상 대처 기술을 개발함으로써 질환관리와 더불어 개인의 목표 달성을 위한 지지자원의 확장을 돕고자 개된 프로그램이다.

보건소장은 “우리나라 정신의료기관의 퇴원환자 재입원율이 높은 만큼 이번 교육을 통해 정신질환자의 재입원율 감소 및 사회복귀 촉진의 발판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김덕규 기자  ktn9200@naver.com

<저작권자 © 경북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