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황오동 중심상가에 주차타워 들어선다
상태바
경주 황오동 중심상가에 주차타워 들어선다
  • 박영애 기자
  • 승인 2021.02.21 2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가 원도심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황오동 일원에 주차타워를 건립한다.

21일 경주시에 따르면 총 사업비 60억원을 들여 기존 중심상가 공영주차장에 지상 2층 높이, 3단 주차 방식의 주차타워가 조성된다.

오는 4월 착공에 들어가 11월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중심상가 공영주차장은 현재 노외주차장으로 운영 중인 탓에 공간이 협소해 주차 공간 추가 확보가 절실한 상황이다. 

게다가 그나마 있는 노상 공영주차장마저 주차 공간이 부족해 중심상가 일대가 만성적인 주차난을 겪고 있고 있다.

시는 주차타워가 건립되면 90여 대를 수용하는 데 그쳤던 주차 공간이 215대까지 늘어나 도심상가의 경쟁력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주차타워 운영은 경주시 시설관리공단에서 맡게 되며 요금은 최초 10분 미만 무료, 최초 10분 포함 기본 30분 500원, 이후 10분당 200원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주차타워 확장 건립을 통해 원도심 주차환경개선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사기간 중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