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문 영천시장, 청년CEO 운영업체 방문
상태바
최기문 영천시장, 청년CEO 운영업체 방문
  • 윤가영 기자
  • 승인 2021.04.15 0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14일 빈투바 초콜릿전문점인 산과보롬(대표 김강산)을 방문해 청년CEO를 격려했다.

이는 지난 1일 유기농 제빵업체 방문에 이은 두 번째 청년CEO 운영업체 방문이다. 산과보롬은 경북 유일 빈투바 초콜릿전문점으로 친환경 소재를 이용한 포장재로 no plastic 실천 등 환경까지 생각하는 청년CEO 운영 업체다. 

영천시는 청년예비창업가 육성사업, 도시청년시골파견제사업 등을 통해 청년창업가를 양성하고 있다. 창의적인 창업 아이템과 기술력을 가진 청년들을 발굴해 활동비, 사업화자금, 컨설팅 등의 체계적인 지원을 한다.

특히 올해 청년예비창업가 사업은 청년창업가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지난 9일까지 31개 팀이 신청했다. 14일 전문가 심사를 통해 최종 7개 팀이 선정될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모든 시민들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이지만 뜨거운 열정을 품은 청년CEO들이 지역 곳곳에서 재밌고 힘나는 일들이 많아지기를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