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가로수 병해충 조기 방제 나선다
상태바
예천군, 가로수 병해충 조기 방제 나선다
  • 김상구 기자
  • 승인 2021.04.29 0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은 쾌적하고 아름다운 가로경관을 조성하기 위해 병해충인 벚나무모시나방 방제를 위해 온 힘을 쏟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벚나무모시나방 애벌레가 공원, 주택가 주변 등 곳곳으로 번지면서 군민 생활 불편을 초래하자 43개 구간 11,400주를 대상으로 방제 작업을 실시했다.

특히 피해가 심한 예천읍 우계리~용문면 대제리를 비롯해 용문면 상금곡리~제곡리, 예천읍 고평리~호명면 월포리 등 5개 구간 2,370주에 토양 살충제 살포를 비롯해 수간에 주사를 놓아 약제를 주입했으며 그 외 전 구간에 살충제를 엽면 살포해 방제 효과를 극대화했다.

 군은 이번 집중 방제 작업을 시작으로 이후 병해충 발생 상황에 따라 피해가 없도록 탄력적으로 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가로수 병해충 발생으로 주민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지속적인 예찰과 신속한 방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