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혈 100회’ 울산소방본부 이호근 소방위, 적십자 명예장 
상태바
‘헌혈 100회’ 울산소방본부 이호근 소방위, 적십자 명예장 
  • 이은우 기자
  • 승인 2021.06.03 0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소방본부 소방공무원이 헌혈 100회를 달성해 눈길을 끌고 있다.

울산소방본부는 119재난대응과 항공구조구급대 소방헬기조종사로 근무 중인 이호근 소방위(51세)가 헌혈 100회를 달성해 ‘대한적십자사 명예장’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 소방위는 1992년도 육군 헬기조종사 후보생으로 입대하며 첫 헌혈을 시작한 후로 매년 3~4회씩 꾸준히 헌혈을 해왔다.

이 소방위는 “감사와 봉사하는 마음으로 평생을 군인과 소방관으로 살아온 만큼 국민을 위한 봉사정신으로 헌혈 정년인 69세까지 200회 목표를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소방위는 육군 헬기 조종사로 25년, 소방 헬기 조종사로 5년째 근무하면서 교관 조종사와 시험비행 조종사 등 고난도의 비행직책을 수행했고 4,000시간 이상의 무사고 비행도 이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