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군, 고령군과 ‘강나루 디지털 뉴딜사업’ 업무협약
상태바
달성군, 고령군과 ‘강나루 디지털 뉴딜사업’ 업무협약
  • 최정석 기자
  • 승인 2021.08.29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성군과 고령군은 지난 27일 사문진교 경관개선을 위한 ‘강나루 디지털 뉴딜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다산행정복합타운 회의실에서 진행된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김문오 달성군수와 곽용환 고령군수, 달성군의회 구자학 의장과 고령군의회 성원환 의장 등 양 지자체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식은 달성군과 고령군의 경관 발전과 이와 연계한 사업을 함께 발굴하고 개발해 군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지자체는 ▲달성군, 고령군의 경관 향상과 상생발전을 위한 사업비 및 행사 지원 ▲관광지와 자연경관 등의 경관 통일성을 위한 계획 수립 ▲민간부문을 포함한 교육·행사 및 문화교류 실시 ▲ 두 지자체 간 교류 확대를 위한 광역 교통망 구축 ▲ 지역 경제 활성화 사업 발굴 및 상생 장터 운영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고령과 달성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문진교 경관 개선 사업을 앞두고 뜻깊은 업무협약을 맺게 돼 감사드린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양 지자체가 관광자원 활성화를 위한 유기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업무협약의 첫 번째 사업으로 대구광역시 달성군 화원읍 성산리와 경상북도 고령군 다산면 호촌리를 연결하는 780m 사문진교 야간경관개선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올해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양 군이 각각 10억 원의 예산을 분담, 총예산 20억 원을 투입해 2022년 2월 착공, 5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