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문경
문경새재‘초가집 앞 전래놀이 체험’운영
  • 김이수 기자
  • 승인 2019.06.12 17:34
  • 댓글 0

문경새재관리사무소에서는 지난 1일부터 문경새재도립공원내 자연생태공원의 초가집에서 문경새재를 방문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가족단위의 즐길거리와 추억거리를 제공하기 위하여 전래놀이 체험장을 운영하고 있다.

매주 주말에 운영하는 전래놀이 체험장에는 다양한 연령층의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으며, 전래놀이도 전문강사의 지도와 도움으로 죽마, 비석치기, 구슬치기, 굴렁쇠, 보자기제기, 보물찾기 등 추억의 게임을 즐기며, 부모에게는 아련한 기억을 자녀에게는 즐거움을 선사하며 전래놀이의 인기가 폭발하고 있다.

또한, 문경새재도립공원은 사극 드라마 촬영명소인 오픈세트장에서 녹두꽃, 조선생존기 등 다양한 사극 촬영이 진행되고 있고, 이와 함께 다도체험과 용상체험 등을 함께 즐길 수 있어 가족여행 관광지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문경새재의 전래놀이 체험장 운영은 우리 놀이를 생활 속에 보급하고자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문경시의‘놀이하는 사람들 문경지회'회원들이 100여종의 전래놀이를 가지고 레크리에이션 기획과 운영, 추억의 소품들을 준비하여 운영하고 있다.

이건화 소장은“문경새재도립공원을 찾는 관광객에게 행복과 즐거움을 주는 다양한 체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이수 기자  ktn9200@naver.com

<저작권자 © 경북종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